백서

데이터 준비성: 디지털 시대에 필요한 비즈니스 영향력

Authors
Chris Marshall 박사, 준 부사장, 분석, 빅 데이터, 인공 지능 담당, IDC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
Jessie Cai, 선임 연구 책임자, 빅 데이터 및 분석 관행 담당, IDC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

IDC(International Data Corporation)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은 정보 및 소비자 기술과 통신 시장에서 글로벌 마켓 인텔리전스와 컨설팅 서비스, 이벤트를 제공하는 선두 기업입니다. Tableau와 협력하여 작성한 최근의 IDC 경영진 인사이트 보고서에서 인력(조직과 역량), 프로세스, 기술, 그리고 거버넌스라는 주요 기준을 특징으로 하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조직들의 데이터 준비 지수를 검토했습니다.

IDC와 Tableau는 조직이 데이터의 이점을 발현하여 비즈니스 영향력을 추진하는 데 개인과 커뮤니티가 어떠한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지 파악하고자 데이터 준비 지수(DRI, Data Readiness Index)를 개발했습니다. 호주, 중국, 홍콩, 인도, 일본, 싱가포르, 우리나라 등 7개 지역에 있는 700여 곳 조직의 임원이 설문조사에 참여했으며, DRI 점수를 기준으로 하여 그 점수와 긍정적인 여러 비즈니스 성과 간에 어떤 관계가 있는지 검토했습니다.

이 보고서에서 발견한 결과를 살펴보고, 조직이 데이터 관행을 어떻게 발전시킬 수 있는지, 그리고 효과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 리소스나 관심 사항의 우선순위를 어떻게 정해야 하는지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계속 읽기...

양식을 작성하는 데 15초밖에 걸리지 않습니다. 이미 등록된 사용자라면, 로그인하십시오.

About the authors

image

Chris Marshall 박사

준 부사장, 분석, 빅 데이터, 인공 지능 담당, IDC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

IDC 아시아 태평양 법인 준 부사장인 Chris Marshall 박사는 분석, 빅 데이터, 인공 지능 관행을 담당합니다. Marshall 박사의 핵심 연구 범위는 데이터 분석과 기계 학습 역량의 개발과 그에 따르는 영향, 즉 조직이 지식 기반 업무를 늘리고 자동화함에 따라 직면하는 위협과 기회까지 포함합니다.

이전에는 IBM Watson Financial Services의 고위 경영진으로 아시아 지역의 AI 기반 위험 및 분석 관행 부문을 이끌었으며, IBM에 입사하기 전에는 KPMG, Oracle, UBS에서 빅 데이터와 분석 분야의 선임 비즈니스 개발 및 관리직을 역임했습니다.

image

Jessie Cai

선임 연구 책임자, 빅 데이터 및 분석 관행 담당, IDC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

Jessie Cai는 IDC 아시아 태평양 지역 법인의 빅 데이터 및 분석 관행 분야의 분석가로, 인지 컴퓨팅과 인공 지능 부문의 선임 연구 책임자입니다. 인지 시스템과 다수의 핵심 기반 기술은 자연스럽게 빅 데이터의 다음 개발 단계가 될 것입니다. 빅 데이터의 비즈니스 가치가 구현되면 모든 산업에서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될 것입니다.

Jessie는 소프트웨어 솔루션 관리, 제품 개발, 혁신 관리, 시장 조사 분야에 9년의 경력이 있으며, 소매, 물류, 제조용 엔터프라이즈 응용 프로그램 전문가입니다. IDC 입사 전 Jessie는 SAP 아시아 지역 법인에서 기계 학습 지원과 빅 데이터 분석을 담당하는 선임 연구원으로 재직했습니다. 당시,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유럽 지역의 최종 사용자와 긴밀하게 협력하며 업무를 수행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