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스토리로 돌아가기

세대를 정의한 비틀즈의 가사

Adam E. McCann

Dueling Data | New York, NY, United States

1962년에 무대에 등장한 비틀즈는, 그 즉시 John Lennon이 만든 첫 번째 히트곡 'Please Please Me'로 세상을 들썩이게 했습니다. 그것은 단지 시작에 불과했고, 잇달아 히트곡을 내면서 음반 요소, 작곡 및 장르의 경계를 허물며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는 상징적인 밴드가 되었습니다. Adam McCann은 John, Paul, George, 그리고 Ringo 중 누가 비틀즈의 최고 히트곡을 썼는지 알아보기 위해 데이터를 분석했습니다. 이들 모두 각자의 뚜렷한 스타일을 지니는 동시에, 분명하게 비틀즈만의 색채를 지닙니다.

비주얼리제이션 탐색

  • 비틀즈의 대표적인 찬가가 된 'Let it Be'(1970년에 발표)를 만든 비틀즈의 작사 천재가 누구인지 'Find Song'(노래 찾기) 검색 창에 입력하여 확인하십시오.
  • 밴드 멤버 두 명이 함께 작업하는 고유한 창작 스타일을 이루었습니다. 그들의 노래 중 한 곡에는 한 번씩만 사용된 단어가 135개나 나옵니다. 'largest vocabulary'(가장 많은 단어) 차트를 탐색하여 어떤 노래인지 찾아보십시오.
  • 비틀즈의 가사에서 Ringo의 노래를 제외하고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된 단어는 LoveKnow이었습니다. 가사 분석에서 Ringo의 물과 관련된 주제를 탐색해 보십시오.

제가 이 비주얼리제이션을 만든 이유는 Paul과 John의 작사, 작곡 기여도가 시간이 지남에 따라 어떻게 달라지는지 개인적으로 궁금했기 때문입니다.

음악에 대한 사랑을 시각화

예정된 웹 세미나에 등록하여 음악 데이터의 이면을 살펴보십시오.

더 많은 Data + Music 스토리 살펴보기


Data + Music 비주얼리제이션 갤러리

Tableau Public 비주얼리제이션 갤러리에서 Tableau 커뮤니티의 더 많은 비주얼리제이션을 탐색해 보십시오.


여러분만의 Data + Music 스토리가 있으신가요?

여러분의 음악 비주얼리제이션을 공유하거나 다른 사람의 비주얼리제이션을 추천해 주십시오.

Tableau를 사용하여 귀하의 데이터를 분석해 보십시오.
지금 무료로 체험할 수 있습니다.

Tableau 무료 체험